국악관현악단

무용단

합창단

뮤지컬단

극단

오페라단

유스오케스트라단

소년소녀합창단

청소년국악관현악단

서울시 합창단 Seoul Metropolitan Chorus

합창음악의 전문성과 예술성 추구, 합창을 통한 행복도우미!
합창예술운동의 선두주자 서울시합창단은 명품합창도시 서울을 꿈꾸어 봅니다.

 
  • 소개
  • 연혁
  • 단장소개
  • 단원소개

소개

폭넓은 레퍼토리와 아름다운 울림, 오감으로 누리는 감동의 하모니!
  • 서울시합창단은 1978년 서울시립합창단으로 창단, 세종문화회관 개관 기념 공연인 오페라 박쥐(비엔나 오페라단 초청 협연)와 제1회 정기연주회 브람스 사랑의 노래로 출발하였다. 제134회 정기연주회와 더불어 연간 50여회의 다양한 기획공연을 통하여 풍부한 음색과 다양한 레퍼토리로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1986년 국내 초연으로 서울시립오페라단과 함께 안드레아 셰니에를 비롯하여 비엔나오페라단, 라 스칼라 등 세계 정상의 오페라단과 나부꼬, 라 지오콘다 등 무료 50여 편의 오페라에 출연하여 오페라 전문 합창단으로서의 진가를 보여주었다. 서울음악제, 대한민국 음악제, 세종문화회관, 국립극장, 예술의 전당 등 개관음악회와 신년음악회, 서울시교향악단 등 창작과 교향악적 합창대작을 연주함으로서 우리나라 합창예술의 산실로서 역할을 담당하였으며 창단 이래 2천여회의 공연과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오스트리아, 스위스, 일본, 중국 등에서의 오페라 공연과 국제예술제 등 해외연주로 문화외교사절의 역할을 해오고 있다. 특히 지난해 2013년 독일 자를란트 국제뮤직페스티벌과 한독수교 130주년 기념음악회에 참여하여 훌륭한 무대로 한국합창의 놀라움을 선사했다. 또한 시민의 정서함양 및 문화 창달에 적극 힘을 기울여 여러 형태의 시민을 위한 공연과 구민회관, 학교 순회연주, 청소년을 위한 합창교실, 발성학교, 지휘아카데미 등 크고 작은 프로그램으로 가깝고 편안하게 합창을 감상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으로 시민과 함께하고 있다. 특히 2012년 시작된 ~부르기 온 국민 합창운동으로 시민합창단과 함께 대규모 음악회를 열며 큰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캐럴 부르기(2012), 우리민요 부르기(2013) 우리가곡 부르기(2014) 최홍기, 박창훈, 나영수, 최병철, 김수웅, 백효죽, 염진섭, 오세종에 이어 현재 김명엽이 단장 겸 상임지휘자로 활동하고 있다.